istory 위치로그  |  태그  |  방명록
코드 - 가족애
eyes | 2005/03/30 23:19
오늘 영화를 봤다. 그냥 뭔가 하기는 귀찮을 때 영화를 보는 것이 습관이 되었다. 오늘도 역시 뭘 볼까 하다가 기다리는 시간이 가장 짧은 '마파도'를 봤다. 일단은 웃겼다. 이문식, 이정진이 섬 할매들과 노는 것은 등장인물들의 표정 땜시 좀 많이 웃었다. 그러면서도 그래 그래서 이제 영화는 어떻게 될까하는 의문이 들었다. 웃기고 끝인가 하면서 실망 모드로 들어가는데 역시나 비장의 카드가 나왔다. 가족애!!

거참, 요새 일반적인 상업영화를 보면 '가족애'가 나오지 않는 것이 없는 것 같다. 여러 영화 속에서 '가족애'의 여러 형태가 참으로 복잡하게도 등장한다. 형태는 복잡해도 영화 속에서 '가족애'는 대부분 깨닫지 못하던 '가족애'를 극적인 사건(주로 희생의 모습)을 통해서 깨닫는 것으로 그려진다. 아마도 하해와 같은 사랑을 전하고 싶은 것이 이 시대 감독들의 고민꺼리인가 보다. 풋,.

근데 이런 '가족애' 영화들이 언제나 애써 보여주지 않는 것이 있다. '가족애'를 느끼며 감동의 눈물을 흘리는 장면이 지나가면, 도대체 무엇이 변했는지 보여주지 않는다. 가족애를 깨닫지 못하거나 적대적이게 하는 구체적인 상황이 분명 존재함에도 불구하고 뜨거운 눈물을 흘리면 세상이 다르게 보여지나 보다. (지화자!!) 감동적인 '가족애'를 주제로 한 영화는 '영화 이후'를 "다큐멘타리"로 보여줄 필요가 있다.

"세상이 생각의 변화만으로 아름다워 보이는 것은 단지 몇 분 혹은 눈물이 흐르는 시간 동안에 불과하다." - Y.J.

트랙백0 | 댓글5
이 글의 관련글(트랙백) 주소 :: http://historiai.net/tt/trackback/94
BlogIcon 개울 2005/03/30 23:40 L R X
['영화 이후'를 '다큐멘타리'로 보여줄 필요가 있다.]에 동감.
희생을 통한 가정애는 거의 신화에 가깝죠...
BlogIcon 코나 2005/03/31 00:53 L R X
훗훗; 무엇보다 가족은 "돈"이 되잖아요. 마지막 두 줄 나이스.
BlogIcon 개울 2005/03/31 19:31 L R X
위의 제 덧글에 오타. 가정애→가족애. -_-;;
happyalo 2005/03/31 21:46 L R X
'영화 이후'를 '다큐멘타리'로 보여줄 필요가 있다...
zorba 2005/04/01 00:29 L R X
개울/ 사실 다큐가 따로 있나요. 소위 현실이 다큐죠. ^^;

코나/ 사람들이 공상을 좋아해서 그런가봐. 현실에 없는 것을 추구하는..

happyalo/ ^^

아이디 :
비밀번호 :
홈페이지 :
  비밀글로 등록
내용 :
 



[PREV] [1] ... [109][110][111][112][113][114][115][116][117] ... [198] [NEXT]
관리자  |   글쓰기
BLOG main image
'나'로 쓰는 이야기
전체 (198)
mouth (85)
eyes (71)
thinking (23)
books/documents (17)
japan (2)
writing (0)
계단 구직중 그러지 말자 나의 것 남대문 대낮 마감 무식 불안 블로깅 사삼 새학기 세계의 파탄 시대정신 우연 이름정하기 입학 졸업 좋은 문장을 쓰자
마음
이렇게 불러주세요. (1)
구직
찬람함 그리고 세계
공기청정렌탈,WW청..
06/07 - 맛있는건데3iir4345554p5447
공기청정렌탈,WW청..
06/06 - 맛있는건데3ii6356t554p5447
공기청정렌탈,WW청..
06/06 - 맛있는건데3ii6886t554p5447
공기청정정수기렌탈..
06/02 - 맛있는건데3iiㅔ6op5447
&nbsp; <tr><td..
05/19 - 맛있다1
철학자 운세
Life goes on,
우골탑
mentaL exilE
분홍신
달고양이
Total : 863246
Today : 48
Yesterday : 70
태터툴즈 배너
rss
 
 
 
위치로그 : 태그 : 방명록 : 관리자
돌계단’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com / Designed by plyfl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