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tory 위치로그  |  태그  |  방명록
박정희에 대한 맹목적 전제
thinking | 2005/02/17 11:31
전제가 무엇인지에 따라서 쟁점의 설정은 다양하게 나타난다. 박정희에 대한 평가에서 정말 심각한 것은 박정희에 대한 맹목적 전제가 있다는 것이다. 그러한 전제는 경제를 발전시켰다거나 자주외교를 했다거나 하는 일종의 '믿음'들이다.

1.
우선 박정희가 우리나라를 잘 먹고 잘 살게 했다고 하는데 정말 그렇게 말할 수 있을까? 박정희 집권기 전반을 경제적 추이로 살펴보면 50년대 후반부터 한국경제는 성장기에 들어서고 있었다. 박정희의 집권과 무관하게 원조경제에서 자랍형경제로 전화되던 시기였다. 즉 박정희여서 경제가 발전한 것이 아니라 당시의 경제적 흐름이 상승하려는 시기였다. 오히려 쿠테타가 발생해서 경제성장이 몇 년간 지체되었다고 보는 것이 더 정확하다.
그리고 박정희의 몰락을 김재규의 총탄으로만 설명해서는 안된다. 당시 만연되 있던 사회적 불안의 이면에는 경제불황이 있었다. 70년대 후반으로 들어서면서 한국경제는 위기 상황에 직면하게 된다. 즉 경제발전을 했다는 박정희 집권기가 사실은 경제문제로 심각한 위기를 맞고 있던 시기가 70년대 후반이다. 아이러니하게도 김재규의 총탄은 박정희의 경제실정을 묻어버리는 효과를 발휘했던 것이다.
더구나 실제적 성과로 자랑하는 경부고속도의 경우를 봐도 박정희의 경제발전의 문제를 확인할 수 있다. 이 고속도로는 90년대 까지 전구간을 계속 보수했는데, 그 비용을 따져보면(이런건 안따지고 이상한 것만 따지는 사람들이 있다) 엄청난 경제적 손실이다. 경제비용을 세대를 넘어서 떠넘긴 것이나 마찬가지이다.

2.
김진명의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이후에 박정희의 외교에 대한 환상은 믿음이 되었다. 하다 못해 쿠테타 이후 처음으로 미국 방문을 했을 때 대낮에 실내에서 선글라스를 쓴 것도 자주외교라고 하는 사람들이 있는 실정이다. 똘아이 짓을 해도 신화는 이렇게 뭔가 있어보이는 의미를 부여한다.
여튼 자주외교를 결정짓는 비공식적이지만 대표적인 사례인 핵개발 계획도 맥락을 보면 전혀 다른 의미를 가진다. 우선 핵무기를 과학자 한 명이 만들 수 있다고 하는 생각도 난데없지만, 핵무기 개발의 의도는 박정희의 영구집권과 맞물린 생각이다. 유신을 인정하긴 했지만 유신에 대해 다소 비판적이었던 미국 '일부의 태도'와 주한미군 철수 등 냉전의 균열로 예전 같지 않은 한미관계가 영향을 미쳤던 것이다. 즉 핵무기 개발 계획은 미국의 지지를 얻기 위한 협상용 카드였다고 볼 수 있다. 자주외교 이런 것 하고는 아무런 상관이 없는 것이다. 그런 것은 드라마에서나 하는 말이다.
더구나 한일협정 문제를 보면 박정희의 외교가 얼마한 자신들의 보신을 위해서 이루어졌는가를 알 수 있다. 장면 정부 시절 한일협상의 분위기와 쿠테타의 정당성을 확보하기 위해서 마음이 급했던 쿠테타 세력의 협상 분위기는 당연히 달랐다. 피해당사국이 가해당사국에게 쩔쩔매면서 겨우 합의를 본 것이다. 그것도 개인의 청구권을 국가가 '알아서' 포기하면서 말이다. 자주외교니 국가의 경제발전이니 하는 문구는 쿠테타 세력들의 합리화이며 당시를 되살리고 싶은 자들의 열망의 표현을 담은 '믿고 싶은' 환상일 뿐이다.

3.
과거는 단절하겠다고 단절이 되는 것도 아니지만, 과거의 묻혀졌거나 왜곡되었던 일들의 시시비비를 확인하는 것을 과거에 대한 부정이라고 말하는 사람들은 무엇이 부정된다고 생각하는 것일까 혹은 무엇이 그렇게 두려운 것일까. 어차피 과거의 기억을 혹은 사실을 논하는 것은 일정하게 정치적 행위이다. 정치적 행위이기 때문에 문제가 아니라 어떻게 해야 온전하게 복원할 수 있을까를 고민하는 것이 건설적이고 긍정적일 것이다.
그리고 박정희의 '실'이 박정희의 '공'을 덮어버린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은 현상의 앞과 뒤를 보지 못하는 것이다. 특히 상황논리를 대면서 다른 사람이었으면 이렇게 못 했을 것이라고 단정하는 것은 정말이지 웃기는 일이다. 시키지도 않았는데 억지로 뺏어서 해놓은 것을 보고 그 사람이 아니면 할 수 없는 일이라고 칭찬하는 것은 정말이지 생뚱맞은 주장이다.

4.
독일에서 나치의 재현이 너무나 당당하게 이루어진 것처럼 일본의 군국주의 경향(일본의 이라크 파병일이 러일전쟁 개전일과 같았다는 사실은 시사하는 바가 많다)과 박정희 시대의 복원도 너무도 당당하게 등장하고 있다. 무엇을 기억할 것인가? 그리고 어떤 가치를 지키며 살아갈 것인가?는 여전히 이 시대를 살아가는 스스로에게 항상 던져야 하는 질문이다.

트랙백6 | 댓글14
이 글의 관련글(트랙백) 주소 :: http://historiai.net/tt/trackback/82
Tracked from ozzyz's review 2005/02/17 11:33 x
제목 : 3일 굶은 도덕률의 죽음
어글리 코리언의 어리석음에서 비롯된 음지 - Genesis™ 님 대체 왜 저리 글을 쓰는 건지 - gaya 님 누가 어글리 코리안이란 말인지요? - julianus 님 비난은 그저 비난일 뿐이다 - paperheart 님 올블로?
Tracked from ozzyz's review 2005/02/17 11:33 x
제목 : 아직 커밍아웃은 이르지 않겠습니까.
커밍아웃선언 날 수구꼴통이라 불러라 - osiris osiris님의 고민과 진심이 느껴지는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편의 상 경어를 생략하는 점 이해해주세요. 작금의 한국사회는 마치 조지 A.로메로의
Tracked from Osiris's Weblog 2005/02/17 16:56 x
제목 : 커밍아웃선언 날 수구꼴통이라 불러라.
어글리 코리언의 어리석음에서 비롯된 음지 - Genesis™ 님 3일 굶은 도덕률의 죽음 - ozzyz 님우익을 꿈꾸는 젊은이를 위한 기초 상식 - mentalese 님&nbsp;어떤&nbsp;사회던지 한 사람의 정치적 스탠스를
Tracked from 반달, 습작. 2005/02/18 00:37 x
제목 : 올블로그 '박정희 논쟁'에 대해 입을 열다
원래 안 쓰려고 했다. 하지만 ozzyz님의 답글을 보고, 양심의 가책을 느껴 내 손가락을 중노동 시킨다. 손가락들아. 미안하다, 사랑한다. 1. 동물이란 유기체를 큰 단위로 나누어 생각해보자. 머
Tracked from Osiris's Weblog 2005/02/18 08:19 x
제목 : 커밍아웃 그후, 박정희 논의에 붙여
&nbsp;기왕 시작된 논의가 방향성을 읽고 표류해서는 안된다는 생각이 들어 다시 글을 남깁니다. 올해도 시작부터 그렇듯 해묵은 박정희 논쟁은&nbsp;매년&nbsp;끊이질 않습니다. 그 무슨 망령인지.
Tracked from ozzyz's review 2005/02/18 09:08 x
제목 : 망령을 장사지내야 하는 까닭 to osiris님
커밍아웃 그후, 박정희 논의에 붙여 - osiris 님 osiris님 (이하 오시리스) 의 글이 [아직 커밍아웃은 이르지 않겠습니까]의 답글로 쓰여졌는지가 먼저 중요하겠습니다. 만약 그렇다면 오시리스님?
BlogIcon yesterday 2005/02/17 12:04 L R X
말씀하신대로 상대방과 박정희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다보면 무섭도록 머리속에 이러한 전제를 깔고 있더라구요.
'박정희 때문에 이렇게라도 살지'
박정희없었으면 대한민국 큰일 날 뻔 했겠다 라고 말해주고
싶을 정도로 맹목적으로 추종하는 사람이 사무실에 있어서 요즘은 자주 논쟁이 벌어집니다.막막하더군요..ㅡㅜ
happyalo 2005/02/17 12:14 L R X
이야~ 정말 많은 곳에서 이 주제를 봅니다. ^^
뭣보다도 유래하게 글을 쓸 수 있는 사람들이 바른 내용, 바른 가치관을 전달하는 게 중요하다는 생각이 다시금 드네요.
잘 읽었습니다. :)
BlogIcon Sieg 2005/02/17 15:57 L R X
실은 失이고 공은 功인가요?; 그러면 두 단어의 위치가 맞바뀐 것 같은데요.(문맥 상)
BlogIcon osir 2005/02/17 17:24 L R X
제글에 나타난 박정희에 대한 감상적 평가를 탓하시는건 이해합니다. 제가 박정희에게 내리는 개인적 감상적의 인물평은 어디까지나 개인적 관점에 국한되며, 공식적으로 제 글 표면에서 주장하는 바는 '인간 박정희' 에 대한 평가는 유보해야 한다는 것이죠. 저한테 있어 istory님이 말씀하시는 내용은 탈 박정희 신화화를 위해서는 감수해야할 부분이기도 합니다.
좋은글 잘 받아갑니다.
zorba 2005/02/17 23:09 L R X
yesterday/ 박정희가 집권했던 시기가 근 20년이고, 그 이후에도 그 때의 교육내용이 바뀌기까지 또 근 15년이 흘렀다고 생각합니다. 그 기간동안 교육을 배운 대부분의 사람들에게 '박정희 정신' 같은 것이 알게 모르게 존재하는 것 같습니다. 이런 것을 넘어서는 것은 힘든 일이겠지요. 마치 자신을 부정하는 것처럼 느껴지기도 할테니까요.
zorba 2005/02/17 23:10 L R X
happyalo/받아 들이기 싫은 것은 뭐라고 해도 받아들이지 않는 것이 사람아닌가요. ^^ 논쟁자들보다는 제3자를 향해서 쓴 글입니다. 잘 읽으셨다니 다행입니다. ㅎㅎ
zorba 2005/02/17 23:15 L R X
Sieg/ 약간의 혼란이 있을 수 있는 문장인 것 같습니다. 저는 박정희를 옹호하는 사람들의 입장을 나태내려고 쓴 표현입니다. "덮을 수 있다고"라고 썼다면 '失'과 '功'이 바뀌는 것이 맞지만, 저는 "덮어버린다"고 하는 술어에는 '失'이 먼저 와도 문맥이 괜찮다고 생각합니다. 여튼 지적 감사합니다. 블로그 재밌게 구독하고 있습니다. 자주 와주세요. ^^
zorba 2005/02/17 23:19 L R X
osir/ 저는 '인간 박정희'와 '사회인 박정희'를 구분하는 것이 무슨 의미가 있는지 모르겠습니다. 한나 아렌트는 뉘른베르크 전범재판을 보고 나서 '악의 평범성'이라는 표현을 썼습니다. 반인륜적 범죄의 주체들은 평범하고 온화한 그 시대 독일의 평범한 가장들의 모습과 다르지 않았습니다. 사회적으로 그런 구분은 적절하지 못하다고 생각합니다.
happyalo 2005/02/18 11:38 L R X
이제보니 제가 오타가... ^^;
유려하게를 유래하게라고 쓰다니...
zorba 2005/02/19 12:37 L R X
happyalo/ 오타야 블로거들의 필수품 아닌가요. ㅎㅎ
BlogIcon 은하 2005/02/19 22:12 L R X
와우 깔끔하고 멋진 논리입니다. 잘 보고 가요 ^^ 전제가 잘못되면 논리구조가 아무리 훌륭해도 결론은 잘못된 수 밖에 없다는 말이 박정희 논쟁에 들어맞는다는 생각입니다..:)
zorba 2005/02/21 11:11 L R X
은하/^^
BlogIcon 맛있는건데3iiㅔ6op5447 2019/06/02 08:42 L R X
공기청정정수기렌탈,Z렌탈N,WOW,WZ공기청공기청정수기렌탈,WZ추청WZ추공기청정수기천WT,WUT,WU,WV,WW,WX,WYfg,Z
,WP,WQ,WR,WS,공기청정수기렌탈,WZ추청정수기렌탈,WZ
https://www.google.com/
https://m.naver.com/
https://m.daum.net/

<a href="https://m.naver.com/" target="_blank"title="네이버">네이버</a>
<a href="https://www.google.com/" target="_blank"title="구글">구글</a>
<a href="https://www.daum.net/" target="_blank"title="다음">다음</a>

<a href="https://m.blog.naver.com/sstt3324a/221498047001" target="_blank"title="강릉 맛집">강릉 맛집</a>
<a href="https://m.blog.naver.com/ansantigers/221400723052" target="_blank"title="건대 맛집">건대 맛집</a>
<a href="https://m.blog.naver.com/q931c4921/221419173236" target="_blank"title="송파구치과">송파구치과</a>

<a href="https://www.lgeventmall.net/" target="_blank"title="LG정수기">LG정수기</a>
<a href="https://www.lgeventmall.net/" target="_blank"title="LG정수기렌탈">LG정수기렌탈</a>
<a href="https://www.lgeventmall.net/" target="_blank"title="엘지정수기">엘지정수기</a>
<a href="https://www.lgeventmall.net/" target="_blank"title="엘지정수기렌탈">엘지정수기렌탈</a>
<a href="https://www.lgeventmall.net/" target="_blank"title="공기청정기렌탈">공기청정기렌탈 </a>
<a href="https://www.lgeventmall.net/" target="_blank"title="정수기렌탈">정수기렌탈</a>
<a href="https://www.lgeventmall.net/" target="_blank"title="LG퓨리케어정수기">LG퓨리케어정수기</a>
<a href="https://www.lgeventmall.net/" target="_blank"title="안마의자렌탈">안마의자렌탈</a>
</table>


BlogIcon 맛있는건데3ii6886t554p5447 2019/06/06 05:09 L R X
공기청정렌탈,WW청공기청정
렌탈N,WOW,WZ공기청공기청정수청공기청정
렌탈N,WOW,WZ공기청공기청청정수청공기청정
렌탈N,WOW,WZ공기청공기청정수수
수기렌탈,WZ추청정수기렌탈,WZ
https://www.google.com/
https://m.naver.com/
https://m.daum.net/

<a href="https://m.naver.com/" target="_blank"title="네이버">네이버</a>
<a href="https://www.google.com/" target="_blank"title="구글">구글</a>
<a href="https://www.daum.net/" target="_blank"title="다음">다음</a>

<a href="https://m.blog.naver.com/sstt3324a/221498047001" target="_blank"title="강릉 맛집">강릉 맛집</a>
<a href="https://m.blog.naver.com/ansantigers/221400723052" target="_blank"title="건대 맛집">건대 맛집</a>
<a href="https://m.blog.naver.com/q931c4921/221419173236" target="_blank"title="송파구치과">송파구치과</a>

<a href="https://www.lgeventmall.net/" target="_blank"title="LG정수기">LG정수기</a>
<a href="https://www.lgeventmall.net/" target="_blank"title="LG정수기렌탈">LG정수기렌탈</a>
<a href="https://www.lgeventmall.net/" target="_blank"title="엘지정수기">엘지정수기</a>
<a href="https://www.lgeventmall.net/" target="_blank"title="엘지정수기렌탈">엘지정수기렌탈</a>
<a href="https://www.lgeventmall.net/" target="_blank"title="공기청정기렌탈">공기청정기렌탈 </a>
<a href="https://www.lgeventmall.net/" target="_blank"title="정수기렌탈">정수기렌탈</a>
<a href="https://www.lgeventmall.net/" target="_blank"title="LG퓨리케어정수기">LG퓨리케어정수기</a>
<a href="https://www.lgeventmall.net/" target="_blank"title="안마의자렌탈">안마의자렌탈</a>
</table>



아이디 :
비밀번호 :
홈페이지 :
  비밀글로 등록
내용 :
 



[PREV] [1] ... [121][122][123][124][125][126][127][128][129] ... [198] [NEXT]
관리자  |   글쓰기
BLOG main image
'나'로 쓰는 이야기
전체 (198)
mouth (85)
eyes (71)
thinking (23)
books/documents (17)
japan (2)
writing (0)
계단 구직중 그러지 말자 나의 것 남대문 대낮 마감 무식 불안 블로깅 사삼 새학기 세계의 파탄 시대정신 우연 이름정하기 입학 졸업 좋은 문장을 쓰자
마음
이렇게 불러주세요. (1)
구직
찬람함 그리고 세계
인터넷에 떠도는..
07/19 - 자랑글
솔루션문의 @pokerj..
07/13 - 솔루션
공기청정렌탈,WW청..
06/07 - 맛있는건데3iir4345554p5447
공기청정렌탈,WW청..
06/06 - 맛있는건데3ii6356t554p5447
공기청정렌탈,WW청..
06/06 - 맛있는건데3ii6886t554p5447
철학자 운세
Life goes on,
우골탑
mentaL exilE
분홍신
달고양이
Total : 865396
Today : 39
Yesterday : 34
태터툴즈 배너
rss
 
 
 
위치로그 : 태그 : 방명록 : 관리자
돌계단’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com / Designed by plyfl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