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tory 위치로그  |  태그  |  방명록
일시정지
mouth | 2008/09/08 10:56

지난 달에 이 블로그 도메인을 연장할지 말지에 대해서 꽤 고민을 했었다. 사실 아무런 글도 쓰지 않는데 굳이 도메인을 연장할 필요가 있을까부터 그래도 혹시 다시 쓰지 않을까 하는 생각까지 조금 복잡했다. 결국 연장을 선택했지만, 연장하고 나서 생각하니 그냥 습관적으로 연장했군하는 생각이 더 많이 든다.

여튼 한 때나마 블로그에 글을 쓰는 것이 즐거웠고, 무엇인가에 대해 내 생각을 적는다는 것이 의미 있게 느껴지기도 했지만. 시간이 흐르면서 글을 쓰는게 너무 부담스러워졌다. 왠지 멋진 글을 써야 한다는 강박도 조금씩 늘었던 것 같고, 내가 가진게 별로 없다는 것도 부담스러워졌고, 결국 다른 사람과 비슷비슷한 글만 쓰는 것 아닌가하는 허탈함도 있었던 것 같다.

그래서 이제는 이 곳에 글을 쓰지 않을 생각이다. 그렇다고 블로그를 닫을 생각도 없다. 언젠가 그냥 다시 쓰고 싶어지면 모른척하고 다시 쓸련다. 아니면 도메인 비용을 내지 못해서 이 주소가 사라질 수도 있겠고.

그래도 무언가 글을 쓴다는 매력을 아주 끊기는 어려울 것 같다.


트랙백0 | 댓글5
이 글의 관련글(트랙백) 주소 :: http://historiai.net/tt/trackback/215
2008/09/08 16:46 L R X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BlogIcon 유랑 2008/09/08 22:42 L R X
오랜만에 접하는 글이 이런 내용이라 조금 쓸쓸한데요. 여튼 잘 정착한 거죠?
verite 2008/09/09 00:19 L R X
어라? 난 또 이 블로그를 현지보고용으로 쓴다는 얘긴줄 알고 죽죽 읽어내려갔는데 반전이 있네? 현지보고는 어디서?
꿈꾸는핵 2008/09/19 01:14 L R X
저두 캐나다 라이프 스토리가 궁금하여요..
덧말제이 2008/09/23 22:30 L R X
오랜만이라는 댓글 달려 했는데 잘 안 되었어요.
깜박 잊었다가 다시 들어왔네요.

아이디 :
비밀번호 :
홈페이지 :
  비밀글로 등록
내용 :
 



[PREV] [1] ... [3][4][5][6][7][8][9][10][11] ... [198] [NEXT]
관리자  |   글쓰기
BLOG main image
'나'로 쓰는 이야기
전체 (198)
mouth (85)
eyes (71)
thinking (23)
books/documents (17)
japan (2)
writing (0)
계단 구직중 그러지 말자 나의 것 남대문 대낮 마감 무식 불안 블로깅 사삼 새학기 세계의 파탄 시대정신 우연 이름정하기 입학 졸업 좋은 문장을 쓰자
마음
이렇게 불러주세요. (1)
구직
찬람함 그리고 세계
인터넷에 떠도는..
14:00 - 좋은 생각
(ㅎㅎ휴지 챙기세..
01/18 - 여우마담
2 말그대로 무조건..
01/10 - 아시아
<div class="img_ce..
01/09 - sslayer혈림
이벤트기간이라..가..
01/07 - 이벤실장
철학자 운세
Life goes on,
우골탑
mentaL exilE
분홍신
달고양이
Total : 848879
Today : 135
Yesterday : 140
태터툴즈 배너
rss
 
 
 
위치로그 : 태그 : 방명록 : 관리자
돌계단’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com / Designed by plyfl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