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tory 위치로그  |  태그  |  방명록
분홍신
eyes | 2005/07/03 22:56
분홍신은 마치 "과거사 문제 해결하라!"라고 말하는 것 같았다.
꽤 오래전에 봤던 '아름다운 시절'과 비슷한 느낌이었다.
'특정한' 정치 교양용 영화같다고나 할까...

어쨌든 무서운 영화다. 내가 공포영화를 무서워한다는 것을 잠시 잊었었다. ㅠㅜ

트랙백1 | 댓글2
이 글의 관련글(트랙백) 주소 :: http://historiai.net/tt/trackback/121
Tracked from 달고양이 2005/07/04 14:47 x
제목 : 분홍신
요 몇년 공포영화들이 줄줄이 망하고 있는데도 이렇게 여름이면 꾸준히 제작되는 것은, 공포영화가 한국사회에서 '의미'하는 바가 있기 때문이다. 즉, 2000년대 한국 사회에 대한 문제설정은 공?
BlogIcon ㅋㅋㅋ 2006/07/08 14:01 L R X
ㅋㅋㅋㅋ
BlogIcon ㅋㅋㅋ 2006/07/08 14:01 L R X
ㅋㅋ


아이디 :
비밀번호 :
홈페이지 :
  비밀글로 등록
내용 :
 



[PREV] [1] ... [85][86][87][88][89][90][91][92][93] ... [198] [NEXT]
관리자  |   글쓰기
BLOG main image
'나'로 쓰는 이야기
전체 (198)
mouth (85)
eyes (71)
thinking (23)
books/documents (17)
japan (2)
writing (0)
계단 구직중 그러지 말자 나의 것 남대문 대낮 마감 무식 불안 블로깅 사삼 새학기 세계의 파탄 시대정신 우연 이름정하기 입학 졸업 좋은 문장을 쓰자
마음
이렇게 불러주세요. (1)
구직
찬람함 그리고 세계
무료머니 1만원으..
06/21 - 관전클럽
무료머니 1만원으..
06/03 - 관전클럽
인터넷에 떠도는..
05/20 - 원샷원킬
안녕하세요.. 개츠..
05/13 - 홍보팀장
친구를 통해서 『..
05/12 - 무조건
철학자 운세
Life goes on,
우골탑
mentaL exilE
분홍신
달고양이
Total : 809987
Today : 17
Yesterday : 55
태터툴즈 배너
rss
 
 
 
위치로그 : 태그 : 방명록 : 관리자
돌계단’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com / Designed by plyfly.net